여백
HOME 정치
문 대통령 "올해 사상 최단 무역 1조 달러 달성…성과 폄훼해선 안돼"
  • 문성준 기자
  • 승인 2021.12.06 13:32
  • 댓글 0
6일 문재인 대통령의 서울 강남 코엑스에서 열린 '무역의 날 ' 기념행사에 참석했다. [사진=청와대 홈페이지 캡처]

(서울=포커스데일리) 문성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우리나라는 무역의 힘으로 선진국이 됐다”면서 이런 성과를 폄훼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무역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우리는 올해 사상 최단 기간에 무역 1조 달러를 달성했다”며 “ 우리 국민이 힘을 모아 이뤄낸 자랑스러운 성과이며 우리 경제사에서 올해는 무역의 해로 기록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경제도 힘차게 살아나며 G20(주요20개국) 선진국 가운데 가장 빠른 회복력을 보이고 있다”며 “내수도 고용도 회복되고 있으며 세계 10대 경제 대국의 위상을 굳건히 지키고 있다”면서 “보란 듯이 위기를 기회로 만든 것”이라고 평가하면서도 “이 같은 소중한 성과마저도 부정하고 비하하기만 하는 사람들이 있다”며 “국민들의 자부심과 희망을 무너뜨리는 일”이라고 비판했다.

정부가 성과를 부각할 때마다 야권을 중심으로 ‘자화자찬’이라는 비판이 나오는 것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풀이된다.

또 문 대통령은 “우리 경제에 불평등과 양극화 같은 많은 과제가 남아있는 것이 사실”이라면서도 “그러나 잘한 성과에는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코로나로 인한 이동 제한과 공급망 불안이 가중되고 유럽연합(EU)은 탄소 국경조정제를 도입하고 있다”며 “정부는 보호무역과 새로운 무역장벽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외부 충격에 흔들리지 않도록 무역 저변을 확대겠다”며 “내년 초 역내포괄적동반자협정(RCEP)이 발효되면 아시아·태평양 지역 시장이 넓어진다. 메르코수르, 태평양동맹, 걸프협력이사회, 아랍에미리트와 자유무역협정(FTA)을 추진해 중동시장을 확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성준 기자  sjmdaily@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재인#대통령#무역

문성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