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교육청, 사립학교 직원 채용시 '공익심사위원' 파견전 심사과정에 시교육청 심사위원 3분의 1 이상 참여
  • 이유찬 기자
  • 승인 2021.11.12 13:55
  • 댓글 0
울산교육청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시교육청은 전국 최초로 사립학교 사무직원 신규 채용 때 교육청 추천 공익심사위원을 파견한다고 12일 밝혔다.

공익심사위원제는 사립학교 사무직원 신규채용 때 전 심사과정에 시교육청에서 추천한 공익심사위원이 3분의 1 이상 참여하는 것으로, 응시자의 특수관계인은 심사위원에서 배제한다

채용심사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이고자 울산시교육청이 전국 최초로 시행한다.

시교육청은 내년 1월 1일 신규채용 예정인 울산시 북구 태연학교 운전원 9급(1명) 채용 때부터 공익심사위원을 파견한다.

또 사무직원 채용공고를 원서접수 전 2주 이상 확보하고 교육청과 학교 홈페이지 등 4곳 이상에 게시해 공정한 공개경쟁이 될 수 있도록 했다.

태연학교는 지난 10월 21일 사무직원 신규채용을 공고했고, 응시원서는 11월 11일부터 일주일간 태연학교에서 받는다.

내년도 시교육청 관내 사립학교 사무직원 채용은 태연학교를 시작으로 5개 사립학교에서 7명(일반행정 9급 등)을 채용할 예정이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공익심사위원 파견으로 사립학교의 인사 비리를 사전에 차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사립학교 사무직원의 채용에 공정성을 확보하고 투명성을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유찬 기자  yc5238@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유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