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교육청, 수능 앞두고 전 고교 원격수업 전환1주일간 원격수업 실시... 29개 시험장서 1만683명 응시
  • 이유찬 기자
  • 승인 2021.11.10 15:59
  • 댓글 0
울산교육청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시교육청은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일주일 앞둔 11일부터 수험생 보호를 위해 전 고등학교가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한다.

올해 울산에서는 수능시험 당일인 18일 29개 시험장에서 1만683명의 수험생이 응시하고 2350여명의 교직원이 감독 요원으로 참여한다.

시교육청은일반시험장 외에 시험 당일 유증상자를 위한 별도 시험실을 모든 일반시험장에 2개씩 마련했다.

자가격리자를 위한 별도 시험장도 울산공고에 마련하고, 확진자를 위한 병원 시험장을 울산대학교병원에 준비했다.

26개 일반시험장에서는 당일 수험생에게 발열 체크를 통해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는 경우 2개의 별도 시험실에서 시험을 응시할 수 있도록 한다.

이를 위해 시험장마다 감염병 관리전담자, 방역담당관, 별도 시험실 감독관 등을 별도로 배치해 대비한다.

수능 전날인 17일에는 22시까지 보건소에서 PCR검사를 연장해 실시하고 수능일 새벽까지 확진자가 나오는 경우 울산대학교 병원에서 시험을 응시하도록 준비한다.

또 자가격리자가 발생시 별도 시험실로 이동할 때 보호자가 자가격리 등으로 이송에 어려움이 있는 경우 울산소방본부의 협조를 받아 수험생을 시험장까지 이송할 수 있도록 대비하고 있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시험장 방역 및 수험생 방역, 그리고 감독관 방역에 만반의 준비를 해 수험생이 안전하게 수능 시험을 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수험생들은 그동안 노력한 결과가 헛되지 않도록 학습 마무리와 건강관리에 신경 쓰고, 개인 방역수칙을 잘 지켜 수능시험에서 좋은 결과를 맺을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유찬 기자  yc5238@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유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