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시, '반려식물 치료센터' 운영진단·치료 및 관리 요령 교육
  • 유성욱 기자
  • 승인 2021.10.14 16:47
  • 댓글 0
'반려식물' 사진. [사진제공=대구시]

(대구=포커스데일리) 유성욱 기자 = 대구시는 반려식물 치료센터 20개소를 지정·운영한다.

14일 대구시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해 가정에서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반려식물을 키우는 사람이 많아지고 있으며 식물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도 또한 많아지고 있다.

이에 따라 시는 한국화원협회 대구지회와 함께 지역 화원 20개소를 오는 12월까지 대구시 반려식물 치료센터로 지정·운영할 예정이다. 치료센터 현황은 대구도시농업박람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리가 필요한 반려식물을 가지고 가까운 치료센터를 방문(사전예약)하면 식물상태 진단 후 무료 치료와 세대당 1개의 분갈이 무료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정의관 대구시 경제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우울증 등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은 가정에서 반려식물을 기르면서 우울감 해소와 심리적 안정감을 찾길 바란다"며 "반려식물을 키우면서 어려움이 있으면 대구시가 지정한 반려식물 치료센터를 많이 이용해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베란다 텃밭, 상자텃밭을 이용한 작물재배에 대해서도 시민들의 관심이 많아지고 있어 맞춤형 도시농업 교육을 위해 오는 11월부터 아파트·경로당·작은도서관에서 찾아가는 도시농업 학교를 운영할 계획이다.

유성욱 기자  noso8989@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시#반려식물#치료센터

유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