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시, 고용유지 상생협약 5차 지원업체 선정6개월간 4대보험료 사용자 부담분 지원... 월 2백만 원 한도, 최대 1천 2백만 원
  • 오현주 기자
  • 승인 2021.10.14 07:54
  • 댓글 0

(대전=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대전시는 코로나 19 장기화 극복을 위한 특별대책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고용유지 상생협약 5차 지원사업 대상자로 597개 중소기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고용유지 상생협약 지원사업은 지역중소기업의 고용유지를 위해 시와 지역기업 간 사회적 협약을 체결하고, 4대 보험료 사용자 부담분을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이번 5차 사업에는 743개사가 신청했으며, 대전시는 선정평가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597개사를 선정했다. 선정 결과는 온라인 신청 전용 홈페이지를(sme.djbea.or.kr)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종 선정된 기업은 시와 6개월간 고용유지를 위한 고용유지 상생협약을 체결하고 기업가가 4대 보험료 사용자 부담분에 대해 월 200만 원 한도로 6개월간 최대 1천 2백만 원을 지원받게 된다.

선정된 기업은 오는 10월 15일부터 2022년 4월 14일까지 6개월간 고용을 유지해야 한다. 협약 기간 동안 최초 신청 시와 동일 수 이상의 고용을 유지한 못하거나, 사업장 소재지가 타시도로 이전할 경우에는 지원금 전액을 환수한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