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경북도, 제56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역대 최고성적'금 13, 은 16, 동 11, 총 40명 메달 입상, 작년대비 8개 메달 추가획득, 신라공업고등학교 금탑, 금오공업고등학교 은탑 수상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1.10.13 00:18
  • 댓글 0
지난 11일 폐막한 제56회 전국기능경기대회 홍보물. [대회위원회 제공]

(안동=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상북도는 제56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에서 145명의 선수가 참가해 금 13, 은 16, 동 11 등의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12일 밝혔다.

특히 우수 육성기관 금탑에 신라공업고등학교, 은탑에 금오공업고등학교가 선정됐다.

올해부터 시도별 종합순위 제도가 폐지돼 공식적인 순위는 확인 할 수는 없지만, 지난해 종합우승 때보다 8개 메달을 추가 획득(금 4, 은 3, 동 1)해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뒀다.

이번 대회는 대전컨벤션센터 등 7개 경기장에서 53개 직종에 17개 시도 1828명이 참가했다.

경북도는 20여개 특성화고를 중심으로 48개 직종에 참가해 13명의 선수가 직종별 금메달을 수상했다.

경북도는 이번 전국대회를 준비하기 위해 4월 5일부터 5일간 지방대회를 개최해 대표선수를 선발했다.

경상북도교육청, 한국산업력공단 경북지사, 기능경기대회기술위원회 등과 함께 체계적인 대회준비로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

 기능경기대회 입상자에게는 금(1000만원), 은(600만원), 동(4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되고, 국가기술자격법에서 정한 바에 따라 산업기사 실기시험 면제 등의 특전이 부여된다. 

특히 금·은메달 수상자는 2024년 프랑스 리옹 국제기능올림픽 국가대표선발전에 출전의 기회도 주어진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경북은 참가 선수 중 56.6%인, 82명이 금․은․동․우수․장려상을 입상했다. 전국에서 입상자 비율이 가장 높다”라며, “경북의 대표가 곧 대한민국의 대표이며, 지역의 기술력을 의미한다. 내년에도 3연패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북도#전국기능경기대회#대전컨벤션센터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