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소방, 추석 연휴 119신고 1만579건...'전년 대비 19.6% 증가'전년 대비 화재는 감소하고 구조·구급출동·구급 상담은 증가
  • 유성욱 기자
  • 승인 2021.09.23 16:50
  • 댓글 0
119종합상황실 모습. [사진제공=대구소방안전본부]

(대구=포커스데일리) 유성욱 기자 =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추석 연휴 1만579건의 119신고를 접수해 지난해 추석 연휴 대비 19.6%, 평소보다는 55% 증가했다고 23일 밝혔다.

대구소방에 따르면 화재는 9건 발생해 592만원의 재산피해를 냈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구조활동은 478건, 구급활동 2129건, 상담 전화는 3021건이 접수됐다.

화재는 지난해 추석 연휴 일 평균 26건에서 올해 14건으로 대폭 감소한 반면 구조활동 37%, 구급활동 31%, 구급 상담 15%, 병원․약국 안내 전화 23% 등 전반적인 신고 전화는 증가했다.

이는 평소 하루 평균과 비교하면 55% 증가한 수치다.

대구소방은 연휴 기간 동안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하고, 119상황관리 비상체계를 가동해 각종 신고접수는 물론, 의료상담과 의료기관 및 약국 등을 안내했다.

또 다중이용시설과 요양병원 등 화재취약시설에 대한 기동순찰과 화재․구조․구급 긴급대응태세를 강화해 만일의 사고에 대비했다.

박석진 대구소방안전본부 119종합상황실장은 "연휴 기간 꼼꼼한 사전 점검과 비상운영체계 전환으로 신고 전화 폭주에 대비했다"며 "대구소방은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항상 준비할 것이다"고 말했다.

유성욱 기자  noso8989@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소방안전본부#추석#119신고

유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