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교육청, 중학생 대상 '랜선야학' 운영사범대생 30명과 중학생 90명 참여, 온라인에서 만나 함께 국·영·수 공부
  • 유성욱 기자
  • 승인 2021.09.23 10:32
  • 댓글 0
대구시교육청 전경. [사진제공=포커스데일리DB]

(대구=포커스데일리) 유성욱 기자 = 대구시교육청은 KT그룹 희망나눔재단과 KT대구경북광역본부, 경북대사범대와 협력해 중학생을 대상으로 랜선 야학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랜선 야학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학습 결손 회복 및 학력 격차 해소를 위해 마련됐으며 경북대사범대생(멘토) 30명과 중학생(멘티) 90명이 참여해 오는 12월까지 운영된다.

랜선 야학은 대학생 멘토 1명과 중학생 멘티 2∼3명으로 구성된 소규모 온라인그룹 스터디 방식으로, 대학생 멘토와 중학생 멘티가 주 2~3회(총 4시간) KT가 운영하는 온라인 수업 플랫폼 KT에듀에서 만나 국어, 영어, 수학을 공부한다.

랜선 야학에 멘토로 참여 중인 경북대 역사교육과 2학년 이상훈 학생은 "짧은 시간에 다양한 특성을 가진 여러 학생을 만나 온라인 수업을 진행하는 것이 쉽지만은 않겠지만, 학생의 역량에 맞는 수업 통해 멘티뿐만 아니라 멘토인 나 자신도 성장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은희 교육감은 "모든 아이의 성장과 한 아이의 집중 채움을 실천하며 한 아이도 놓치지 않는 대구 다품교육을 실현하기 위해 앞으로도 지역 대학은 물론 유관 기관과의 협력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유성욱 기자  noso8989@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교육청#중학생#랜선야학

유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