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사회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5~11세에도 효과적"부작용 16~25세와 비슷, 5세 미만 아동 결과는 올해 안으로 발표, 성인 정량 3분의 1 투여.."백신 보호 확대 희망"
  • 전홍선 기자
  • 승인 2021.09.21 00:07
  • 댓글 0
[사진=인터넷 캡처]

(서울=포커스데일리) 전홍선 기자 = 화이자는 자사의 코로나19 백신이 5~11세 아동에서도 안정적인 효과를 봤다고 밝혔다.

20일 로이터·AFP통신에 따르면 화이자는 이날 성명을 통해 5~11세 아동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진행한 결과 자사 백신이 안전하면서도 강력한 중화 항체 반응을 보였다. 5세 미만 아동에 대한 결과는 올해 안으로 나올 예정이다.

이날 화이자는 "5세에서 11세 사이 임상시험 참가자들 사이에서 백신은 안전했고 강력한 중화 항체 반응을 보였다"면서 "가능한 한 빨리 유럽연합(EU), 미국 그리고 전 세계의 규제 당국에 임상 시험 데이터를 제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앨버트 불라 화이자 최고경영자(CEO)는 지난 7월 이후 미국 내 소아 인구의 코로나19 확진 사례는 240% 증가했다는 사실을 지적하면서 "백신 보호를 어린이들에 확대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AFP통신에 따르면 이번 임상에 참여한 5~11세 아이들은 성인 기준 정량의 3분의 1인 10마이크로그램(㎍)을 3주 간격으로 투여했다.

이 결과 화이자는 "부작용이 일반적인 16세에서 25세 사이의 임상 참가자들에게서 관찰된 것과 비슷했다"고 설명했다.

 

전홍선 기자  adieuj@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이자#코로나19#백신

전홍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