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소방, 세 손가락 절단 환자 무사히 봉합수술...'추가 출동 덕'13일 달성군 유가읍 주택 마당에서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1.09.16 07:24
  • 댓글 0
구급차내 손가락 절단환자 응급처치 사진. [사진제공=대구시]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세 손가락이 절단된 환자를 119상황요원의 기지와 현장 대원의 신속한 조치로 무사히 봉합수술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대구소방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전 11시 12분쯤 달성군 유가읍 주택 마당에서 60대 남성 A씨가 에어컴프레셔를 점검하던 중 벨트에 손가락이 끼어 좌측 세 손가락이 절단되는 사고를 당했다.

신고를 접수한 119종합상황실 상황요원은 즉시 119구급차를 출동시켰고, 혹시 모를 구조 상황에 대비해 펌뷸런스도 연이어 출동 조치했다.

현장에 도착한 구급대원은 환자 상태를 확인하고 절단된 부위를 응급처치한 뒤 절단된 손가락을 수색했으나 세 손가락 중 하나가 보이지 않았다. 절단 환자의 경우 시간과의 싸움이 가장 중요하기 때문에 우선 환자와 두 손가락을 수지접합 전문병원으로 이송하기로 결정했다.

곧이어 도착한 펌뷸런스 대원이 현장을 꼼꼼히 살펴 컴프레셔 체인에 있는 나머지 손가락을 발견하고 환자가 이송된 병원으로 신속히 전달했다. A씨는 현재 손가락 봉합수술을 받고 회복 중이다.

박석진 대구소방안전본부 119종합상황실장은 “손가락 절단 사고는 올바른 응급처치와 빠른 이송이 관건인 만큼 만약의 상황을 고려한 추가 출동 조치가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면서 “앞으로도 사소한 부분까지 염두에 둔 조치로 시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소방#사고#구조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