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광주시 "학동 붕괴사고 영상 사용 '펜트하우스'에 강한 유감""진정성 있는 사과와 재발방지 대책 마련해야"
  • 오현주 기자
  • 승인 2021.09.06 12:49
  • 댓글 0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 장면 캡처.

(광주=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SBS ‘펜트하우스’ 제작진이 광주 학동 4구역 붕괴사고의 현장 영상을 드라마에 삽입해 사용한 것과 관련, 광주광역시는 “드라마에서 사용한 것은 붕괴사고 피해 당사자와 가족들, 그리고 광주시민들을 더욱 힘들게 하는 매우 부적절한 처사”라면서 강한 유감을 표현한 입장문을 냈다.

광주시는 이날 대변인 명의로 '펜트하우스 학동 4구역 붕괴사고 장면 사용에 대한 입장문'을 내고 "제작진의 단순한 방송 실수로 보기 어렵다"며 이같이 밝혔다.

시 대변인은 "지난 6월 광주 학동 4구역 재개발 현장에서 발생한 붕괴사고의 아픔과 상처는 아직도 아물지 않았다"며 "이 사고는 희생자 유족과 부상자 가족 뿐만 아니라 광주시민과 많은 국민들에게도 깊은 트라우마로 남아 있는 현재 진행형의 재난"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런 상황에서 '펜트하우스' 제작진이 사고 현장 영상을 드라마에서 사용한 것은 붕괴사고 피해 당사자와 가족들, 광주시민들을 더욱 힘들게 하는 매우 부적절한 처사"라며 "우리시는 강한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대변인은 "또 다른 장면에서 포항 지진 이재민 뉴스를 드라마에 사용한 것을 보더라도 이는 단순한 방송실수로 보기 어렵다"며 "이러한 행위는 고인과 피해자 가족들의 명예를 심각히 훼손하고 지금도 고통을 겪고 있는 피해자와 가족들의 상처를 덧나게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SBS와 드라마 제작진은 경위를 상세히 조사한 후 보다 진정성 있는 사과와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우리 이웃들의 고통과 아픔에 대해 사회공동체 전체가 함께 배려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3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3' 13회에서는 주단태(엄기준 분)가 설치한 폭탄으로 헤라팰리스가 붕괴된 모습이 그려졌다.

드라마 속 뉴스에서는 대한민국 최고가이자 초고층 아파트인 헤라팰리스의 붕괴를 다루며 광주 붕괴 참사 영상과 포항 지진 피해 뉴스 화면을 사용해 논란이 일었다. 

드라마 제작진은 공개적으로 사과하고 해당 장면을 재방송과 VOD에서 삭제했다.

광주 붕괴 참사는 지난 6월 광주 동구 학동4구역 재개발 철거 현장서 일어난 사고다. 철거 중인 5층 건물이 도로 쪽으로 무너지며 정차해 있던 시내버스를 덮쳐 9명이 숨지고 8명이 중상을 입었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펜트하우스#학동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