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전주시, 4296억 추가경정예산 편성...코로나19 극복·민생안정의회 심의 거쳐 오는 13일 최종 확정 예정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1.09.01 11:36
  • 댓글 0

(전주=포커스데일리) 박현수 기자 = 전주시가 코로나19 위기극복과 민생안정을 위해 2조5019억 원 규모의 제2차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했다고 1일 밝혔다.

2차추경안은 일반회계 4216억 원(22.70%), 특별회계가 80억 원(3.74%) 등 4296억 원이 증액돼 전주시의회 심의를 거친다.

시는 포스트코로나 대응을 위해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1427억 원 △저소득층 한시생활 지원 49억 원 △전북도 재난지원금 660억 원 △코로나19 생활지원비 24억 원 등 총 2353억 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서 △전통시장·골목상권 릴레이 소비축제 7억7000만 원 △남부시장 공동판매장 조성 9억7000만 원 △전주사랑상품권 발행 및 운영 64억5000만 원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2억 원 △소상공인 스마트 상점 기술보급 2억 원 △음식점 시설개선 지원 4억2000만 원 △자활근로사업 21억 원이 반영됐다.

시는  민생안정을 위한 예산으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비 107억 원 △전주권 소각자원센터 위탁운영 8억 원 △버스운송사업 재정지원 74억6000만 원 △재가노인복지시설지원 34억 원 △북부권국도대체우회도로(용진~우아) 20억 원 △효천지구 연계도로 확장 10억 원 △쑥고개로조성(국립박물관~쑥고개로대로IC) 8억 원 △공원유지보수 9억 원 등 총 576억 원을 편성했다.

또 △전주 신산업 융복합 지식산업센터 건립 14억 원 △영유아보육료 지원 21억 원 △한시 생계지원 67억 원 △전기승용차 및 수소자동차 구매지원 63억 원 △인후반촌 뉴딜사업 40억 원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사업 12억 원 △혁신도시 미세먼지·악취 저감숲 조성 23억 원 △청년매입 임대주택 공급 24억 원 △전주 역세권 도시재생 41억 원 등 국·도비 확보 증가에 따른 대응 지원사업 예산으로 1367억 원이 편성됐다.

시는 국·도비 보조금 2610억 원, 세수 증가에 따른 지방교부세 410억 원, 특별교부세 및 조정교부금 52억 원, 전년도 잉여금 335억 원 등 가용자원을 최대한 확보해 이번 추경 재원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이날부터 오는 13일까지 열리는 전주시의회 임시회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박현수 기자  water61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주#제2차#추가경정예산

박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