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대전 서구, 용역 근로자 40명 정규직 전환상시‧지속 업무 용역 근로자 대상, 노‧사‧전문가 협의회 통해 결정
  • 오현주 기자
  • 승인 2021.08.12 07:55
  • 댓글 0
<사진제공=대전 서구>

(대전=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대전 서구는 지난 10일 '노‧사‧전문가 협의회'를 개최하고 상시‧지속적인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구청 용역근로자 40명에 대해 정규직 전환을 결정했다.

구는 지난 7월 전문성을 보유한 객관적이고 중립적인 외부 전문가 5명과 용역근로자 직종별 대표 5명, 사측 대표 5명, 그리고 이해관계 근로자 대표 3명 등 총 18명으로 '노・사・전문가 협의회'를 구성한 바 있다.

처음 개최된 이번 협의회에서 시설관리 11명, 청소 12명, 주차관리 6명, 전산 유지보수 2명, 도서관 시설청소 9명 등 총 40명에 대해, 현 용역업체와 계약이 만료되는 내년 1월부터 정규직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정년은 공무직과 같은 60세로 하고 임금은 현 공무직의 임금체계를 반영하며, 복지포인트, 휴양시설 지원 등 복지혜택도 받게 돼 근로 여건도 대폭 개선된다.

아울러, 정규직 전환에서 제외된 60세 이상 근로자에 대해서도 고용 안정을 위해 최대 2년간 기간제 근로 형태로 근무할 수 있도록 했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