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대전시, 유성대로 연결도로 2구간 개설 본격 추진1.25km 사업비 4백억 원, 2026년 개통목표
  • 오현주 기자
  • 승인 2021.08.03 06:42
  • 댓글 0
<사진제공=대전시>

(대전=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대전시는 대덕대로의 교통혼잡 개선을 위해 추진 중인 유성대로 연결도로 2구간 개설 사업이 7월 말 국토교통부의 타당성평가 보고서 심사를 통과함에 따라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유성대로 연결도로 2구간 개설 사업'은 북대전IC 인근 대덕대로의 교통혼잡을 개선하고 현재 조성 중인 대전대덕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 완공에 따른 교통량 증가에 대비하는 사업이다.

사업은 길이 1.25km, 폭 20m(왕복4차로), 총사업비 약 400억 원을 투입해 대덕대로 우회도로를 개설하는 대규모 토목사업이다.

대전시는 2019년부터 임대주택 사업자인 용산개발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지난해 8월 시와 용산개발이 사업비를 절반씩 부담하기로 협약했다. 올해 타당성평가를 시작으로 2026년까지 도로를 개설하기 위해 행정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에 통과된 타당성평가 보고서에 따르면 신설되는 우회도로가 국토부의 서비스수준 기준을 만족하는 것은 물론, 사업이 준공될 경우 인근 대덕대로의 도로용량 서비스수준을 한 단계 개선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B/C가 1.0을 상회해 사업 경제성을 확보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완공 시점부터 30년간 운행비용 등 절감에 따른 약 800억 원의 편익을 시민에게 제공될 것으로 예측됐다.

시는 올해 하반기부터 기본 및 실시설계를 발주하는 등 본격적인 사업추진 절차를 진행하고 2026년까지 보상 및 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