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시, '강소연구개발특구' 입주기업 세제지원22일 '시세 감면조례 일부개정조례안'시의회 통과
  • 이유찬 기자
  • 승인 2021.07.22 15:46
  • 댓글 0
울산 울주 강소연구개발특구 (사진=울산시)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 울주 강소연구개발특구'에 입주하는 기업의 업무용 부동산에 대한 취득세가 면제된다.

울산시는 22일 열린 제223회 울산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시세 감면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원안 의결됨에 따라 이같이 결정됐다고 밝혔다.

주요 내용은 울산강소특구에 입주하는 첨단기술기업, 연구소기업, 외국인투자기업, 외국연구기관 등이 업무에 직접 사용하기 위해 취득하는 부동산에 대한 취득세가 면제된다.

앞서 지난해 7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울산과학기술원(연구개발 촉진), 울산반천일반산단 일부(이전사업화), 울산하이테크밸리일반산단 일부(창업생산) 등 3곳, 총 3.01㎢(91만 평)을 '울산 울주 강소연구개발특구'로 지정했다.

울산강소특구는 울산과학기술원(UNIST)을 기술 핵심기관으로 미래형 전지를 지역 특화 분야로 해 기술창출-사업화-창업이 선순환하는 미래형 전지 및 소재・부품 혁신 클러스터로 조성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특구 내 입주기업에 대한 취득세 세제지원으로 첨단기술기업 입주촉진 등 특구의 개발・육성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강소특구 입주기업에 부동산 취득세 면제, 법인세 및 소득세 3년간 면제 등 세제 혜택과 기술사업화 자금 등이 지원된다"고 입주를 원하는 기업의 관심을 당부했다.

이유찬 기자  yc5238@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유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