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시, '보육시설 교직원' 코로나19 선제검사 실시월 1회, 보육시설 교직원 1217개소 1만1578명 대상
  • 유성욱 기자
  • 승인 2021.04.06 16:04
  • 댓글 0
남구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포커스데일리DB>

(대구=포커스데일리) 유성욱 기자 = 대구시는 보육시설 교직원에 대한 월 1회 선제적인 코로나19 진단검사 실시로 일선 보육현장의 감염 확산을 차단한다고 6일 밝혔다.

시는 최근 경기도 등 타지역에서 어린이집 감염사례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지역 보육시설 감염사례를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보육시설 교직원 전체를 대상으로 월 1회씩 코로나19 선제검사를 실시한다.

대구 지역 총 1217개소 보육시설의 교직원 1만1578명은 보육시설 소재지가 있는 보건소에 사전 예약 후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시는 지난해 12월부터 요양병원, 정신병원, 요양시설 등 고위험군 시설 747개소 3만8952명의 종사자 및 이용자를 대상으로 주 2회부터 2주 1회에 이르기까지 대상자별로 주기적 선제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지난해 12월부터 3월 말까지 선제검사 총 44만 9000여건을 실시한 결과 선제검사로 발견한 양성자는 10건에 이른다.

김재동 대구시 시민건강국장은 "보육시설 교직원을 대상으로 한 주기적 선제검사 확대로 어린이, 교사들을 코로나19 감염으로부터 보호하고 학부모님들도 안심하고 자녀분들을 등원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유성욱 기자  noso8989@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시#코로나19#선제검사

유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