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유성구, '2021 문화체육관광부 관광두레 사업' 신규지역 최종 선정관광두레 PD선정 완료…4월부터 사업 본격 추진
  • 권향숙 기자
  • 승인 2021.04.06 08:59
  • 댓글 0

(대전=포커스데일리) 권향숙 기자 = 대전 유성구는 5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2021년 관광두레 사업' 신규지역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관광두레 사업'은 지역 주민이 지역의 특색을 지닌 숙박, 식음, 여행, 체험, 레저, 기념품 등을 생산, 판매하는 관광사업체를 창업, 경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를 위해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관광두레 PD를 선발해 △주민사업체 발굴 △창업 상담 및 교육 △상품 판로 개척 △컨설팅과 홍보 마케팅 등 주민 사업체의 지속 성장을 지원하게 된다.

유성구 관광두레 PD는 한국관광공사의 평가단 심사와 3개월의 역량교육, 최종 사업계획서 발표를 거쳐 이정효씨로 최종 선정됐다.

유성구는 4월부터 관광두레 PD와 함께 지역 진단, 주민공동체 발굴 등 관광두레 사업에 본격적으로 착수할 계획이며 선정된 주민사업체에 3년에서 최대 5년간 지속할 수 있는 관광사업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권향숙 기자  mk1289@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향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