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군산시장 비대면 브리핑, 매장 내 취식 밤 10시까지 완화... 설 연휴 먼거리 이동, 모임 자제 호소
  • 전홍선 기자
  • 승인 2021.02.07 19:18
  • 댓글 0

(군산=포커스데일리) 전홍선 기자 = 강임준 군산시장이 식당과 카페 매장 영업 완화관련 7일 일요일임에도 불구하고 비대면 브리핑을 열었다.

강시장은 비대면 브리핑에서 정부 방침에 따라 8일 새벽 0시부터 사회적 거리두기가 일부 조정돼 식당과 카페 등 매장내 취식이 밤 10시까지 허용된다고 밝혔다.

하지만 거리두기 2단계외 5인이상 사적모임 금지는 설연휴가 끝나는 오는 14일까지 유지된다.

강 시장은 최근 9일 동안 군산지역에서는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고 있으며 이러한 결과는 모두 방역지침을 솔선해서 지키는 시민과 자영업자의 희생 덕분이라 설명했다.

이번 방역수칙 완화는 시민들의 피로감과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의 고통을 고려해 내린 결정이기 때문에 운영자와 이용자는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 한다.

특히, 돌아오는 설 연휴에는 먼거리로의 이동이나 모임 그리고 여행을 자제해 주기를 호소했다.

전홍선 기자  adieuj@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군산시장#강임준#비대면 브리핑#매장 내 취식

전홍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