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여자화장실에 '몰카' 설치한 대구은행 본점 30대 은행원 입건
  • 유성욱 기자
  • 승인 2021.01.19 12:35
  • 댓글 0
대구은행 본사. <사진제공=포커스데일리DB>

(대구=포커스데일리) 유성욱 기자 = 여자화장실에 카메라를 설치해 불법으로 촬영한 대구은행 본점 은행원이 입건됐다.

대구 수성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 위반(카메라등을이용한 촬영) 혐의로 30대 후반 은행원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2월29일 수성구 수성동2가 DGB대구은행 본점 내 7층 여성 화장실에 카메라 1대를 설치해 불법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카메라는 여직원이 화장실을 사용하던 중 발견했다. 경찰은 건물 내부 폐쇄회로(CCTV) 분석을 통해 A씨를 붙잡았다.

불법 촬영 피해자는 아직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혐의 대부분을 인정했다"며 "A씨의 휴대폰은 디지털 포렌식 중이며 또 다른 불법 촬영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유성욱 기자  noso8989@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은행#몰카#은행원

유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