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전북 송하진 지사, 2021 도정 운영 방향 발표...생태문명시대 선도의 원년9대역점시책, 11대핵심프로젝트 추진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1.01.05 12:16
  • 댓글 0

(전주=포커스데일리) 박현수 기자 = 전라북도 송하진 지사가 5일 전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2021년 신축년을 ‘기후변화 대응과 미래 신산업 육성으로 생태문명시대를 선도해 나가는 원년’으로 삼겠다는 도정 운영 방향을 발표했다.

송 지사는 “지난 한 해는 코로나19와 홍수 등 유례없이 어려운 여건하에서도 국가예산과 도예산 8조원 동시 개막, 한국탄소산업진흥원 유치, 새만금 동서도로 개통과 새만금 대기업(SK컨소시엄, GS글로벌) 유치 등과 같은 굵직한 성과를 이뤄냈다”고 평가하고 “올해에도 청정 자연, 미래 신산업, 삼락농정, 생태여행체험 등 전북의 강점을 활용하여 위기극복과 민생안정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전북도는 9대 도정 역점시책을 힘있게 추진해 도정 완성도를 높이고 11대 핵심 프로젝트를 통해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 창출에 매진하겠다는 전략을 수립해왔다.

올해 추진할 9대 도정 역점시책으로 △건강하고 안전한 전북 실현 △기후변화 대응과 청정한 전북 구현 △4차산업혁명시대 신산업으로 희망의 전북 토대 구축 △전북형 그린, 디지털 뉴딜 적극 추진 △일자리창출과 민생경제 활력화 △삼락농정과 대한민국 농생명산업 선도 △역사문화, 생태여행체험 활성화 △복지체계 구축과 균형있고 따뜻한 전북 구현 △본격적인 새만금개발과 세계잼버리 철저한 준비 등을 제시했다.

또, 중점추진할 11대 핵심 프로젝트로는 △탄소중립체계 구축과 3대 유해환경 개선 △신재생에너지산업 활성화와 클러스터 구축 △미래 친환경상용차 산업 본격 추진 △한국탄소산업진흥원 설립과 탄소산업 상용화 생태계 구축 △군산 등 전북상생형 일자리 모델 성과 창출 △금융산업 생태계 구축과 금융중심지 여건 조성 △아시아스마트농생명밸리 조성 △청정관광 전북형 여행, 체험콘텐츠 강화 △새만금세계잼버리와 아‧태 마스터스 준비 철저 △새만금 Tri-port 구축과 내부개발 가속화 △생활의 과학화와 공공의료인프라 확대를 선정했다.

송 지사는 코로나19라는 길고 지루한 터널을 빠져나가기 위해서는 도민 모두 철저한 방역과 함께 생활의 과학화를 당부하고 2021년에는 기후변화와 4차산업혁명시대 생태문명시대 선도에 온 힘을 쏟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박현수 기자  water61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송하진#2021도정운영방향#생태문명시대 선도의 원년

박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