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경산 영남대 음대생 3명 확진...'접촉자 80여명 자가격리'실기 대면수업 위해 서울에서 오간 강사 관련성 주목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0.11.28 07:43
  • 댓글 0
영남대 음악대학 전경. <사진=포커스데일리DB>

(경산=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경북 경산시 영남대학교에서 코로나 19 신규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일부 교실에서의 수업이 중단됐다.

27일 영남대에 따르면 이날 오후 음대 소속 학부생 2명과 대학원생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경북도와 보건당국은 확진자 동선 및 접촉자를 파악해 80여 명에 대해 자가격리 및 검체검사를 실시했다. 이들에 대한 검사 결과는 28일쯤 나올 것으로 보인다.

해당 음대의 경우 최근까지 실기 대면 수업을 해왔고, 서울에서 강사가 오갔던 것으로 알려졌다.

영남대 관계자는 "확진자가 나온 음대 실기 수업 교실에 대한 방역을 실시하고, 당분간 해당 교실에서의 수업을 중단키로 했다"며 "현재 접촉자에 대한 검체검사를 실시중이다. 추가 확진자 발생 추이를 지켜본 후 비대면 수업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북#경산#영남대학교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