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사회
이틀째 신규확진 500명대..지역 525명, 3차유행 전방위확산해외유입 44명..누적 확진자 3만2887명, 사망자 1명 늘어 총 516명, 비수도권 188명, 본격 확산세 '비상'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0.11.27 10:54
  • 댓글 0
서울 시내 선별진료소 사진. <사진=포커스데일리DB>

(서울=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코로나19의 '3차 대유행'이 본격적으로 진행되면서 27일 신규 확진자 수가 전날(583명)에 이어 또다시 500명대를 나타냈다.

이틀 연속 500명 이상 확진자가 나온 것은 대구·경북 중심의 '1차 대유행'이 한창이던 3월 초 이후 약 9개월 만이다.

특정 집단이나 시설을 중심 고리로 발생했던 1·2차 유행과 달리 이번 3차 유행은 가족·지인간 모임, 직장, 학원, 사우나, 종교시설 등 다양한 일상적 공간에서 빠르게 번져나가는 데다 수도권은 넘어 비수도권에서도 확진자가 쏟아지면서 당분간 확산세가 쉽게 꺾이지 않을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이날도 대구를 제외한 16개 시도에서 확진자가 나온 가운데 경남·충남과 부산·전북에서는 각각 30명대, 20명대의 환자가 발생했다.

정부와 감염병 전문가들은 지금의 확산세를 꺾지 못하면 하루 1천명 이상 확진자가 나올 수도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3차대유행#신규확진#대구#경북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