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대전시 전역, 주택거래 시 자금조달계획서 의무 제출자금조달계획서 및 증빙자료 제출 대상 확대
  • 오현주 기자
  • 승인 2020.10.23 09:26
  • 댓글 0

(대전=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대전시는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시행령·시행규칙 일부 개정안이 오는 27일부터 시행됨에 따라 건전한 부동산 거래질서 확립을 위해 부동산 불법 거래행위에 대해 엄중히 대응한다고 22일 밝혔다.

개정 법률안은 주택시장 안정화와 부동산 시장질서 확립을 위해 지난 2020년 6월 17일 관계부처 합동으로 발표한 '주택시장 안정을 위한 관리방안' 후속 조치의 목적으로, 자금 조달계획서 제출 대상 확대, 증빙자료 제출 대상 확대, 법인 주택 거래 시 특수관계 여부 등 신고사항 확대, 법인의 주택 매수 시 자금 조달계획서 제출 의무화 등이 주요 내용이다.

법 개정 시행할(10.27) 이후 거래계약분부터 대전시 전 지역 내 주택 거래 신고 시 자금 조달계획서 제출이 의무화 된다.

투기과열지구 내 주택 거래 신고 시 자금 조달계획서뿐 아니라 자금 조달계획서 기재 내용에 대한 객관적 진위를 입증할 수 있는 증빙자료를 거래가액과 무관하게 제출하도록 한다.

따라서 시행일 이후 거래계약분부터는 규제지역 내 거래액 무관하게 주택 거래계약을 체결하는 경우, 관할 구청에 실거래 신고 시(30일 내) 자금 조달계획서 및 증빙자료를 제출해야 한다.

또한, 법인이 주택 거래 신고 시 기존의 일반적 신고사항에 더해 법인 등기현황, 거래 상대방 간 특수관계 여부, 주택 취득목적 등을 추가로 신고하도록 해 법인 거래의 특수성을 반영했다.

특히, 법인 거래의 경우 거래 당사자 간 특수관계(친족 관계 등) 여부 등 불법‧탈법행위 여부를 포착해 투기행위에 대응할 예정이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