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안동시, '헴프 규제자유특구 사업자 및 관계기관 워크숍' 개최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사업의 성공적 추진 위한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0.10.15 16:46
  • 댓글 0
안동시청 전경. <사진제공=포커스데일리DB>

(안동=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안동시는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10월15~16일까지 1박2일 간 안동문화관광단지에서 "One Company 규제자유특구"라는 슬로건 아래 워크숍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안동시가 주최하고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한차례 연기됐으나, One Company 규제자유특구의 취지에 맞게 특구사업자 간 사업추진경과 공유 및 상호교류를 통한 상생방안 논의가 절실하다는 참여기업들의 의견을 적극 수용해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 조치에 맞춰 개최하게 됐다.

행사의 주요내용은 헴프규제자유특구사업 현황 및 경과 소개, 컨소시엄별 역할 및 세부 추진계획에 대한 논의, 헴프 특구사업자 상호 간 연계협력 방안 논의, 헴프규제자유특구사업 추진에 따른 준수사항 교육 등이다.

특히 준수사항 교육은 '재정지원사업의 세부운영요령'과 '마약류 정책동향 및 취급상 주의사항' 그리고 '선행 특구사업자의 사례 발표' 등 사업 수행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구성했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특구사업에 참여하는 기업의 열정과 노력이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사업 성공의 열쇠라며 다양한 의견제시와 탄탄한 실행계획 수립으로 사업성공에 기여해 주길 당부 했다.

안동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가 여전히 진행되는 만큼 발열체크, 손 소독, 마스크 착용, 간격유지 등의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안동시는 지난 7월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지역으로 최종 선정돼, 의료용대마특구팀을 신설해 관련기관과 협업체계를 강화하고 참여 기업별 사업범위 및 실증계획 수립 등 후속조치에 매진해왔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동시#헴프#규제자유특구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