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백운찬 울산시의원, 재난현장 민간자원 구축 간담회
  • 정두은 기자
  • 승인 2020.09.16 20:01
  • 댓글 0
백운찬 의원, 재난현장 자원봉사 민간자원 협력체계 구축 간담회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시의회 백운찬 의원이 재난현장의 민간자원을 활성화하고 체계적으로 운영하기 위한 조례 제·개정에 집중하고 있다.

백 의원은 16일 울산시자원봉사센터 교육장에서 ‘재난현장 자원봉사 민간자원 협력체계 구축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북구의회 이진복 운영위원장, 울산시재난전문자원봉사단, 울산시와 각 구·군 자원봉사센터 등이 참석해 각종 자연재난과 인적재난, 사회적 재난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민간시스템 정비·구축방안과 현장의 애로사항 등을 토론했다.

백 의원은 "각종 재난이 대형화, 복잡화됨에 따라 행정력만으로 재난관리나 대응에 한계가 있는 만큼 민·관의 체계적인 공조가 필요하다"며 "재난현장에서 신속하고 효율적인 대응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고 재난수습활동에 필요한 민간자원의 활용 방안에 대해 꾸준한 논의가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백 의원은 재난현장에서 민간 구호활동의 지원과 중요성을 인식해 ▲민간자원 활용·지원 ▲수난구호활동 지원 ▲자원봉사활동 지원 ▲재난현장 통합자원봉사지원단 구성·운영을 아우르는 자치법규 4건을 보완‧정비 중에 있다.

이중 대표 발의한 '재난현장 민간자원 활용 및 지원에 관한 조례'는 지난 달부터 시행중이며 '수난구호활동 지원조례'는 공포를 앞두고 있다.

또 내달에는 자봉봉사 인정시책과 실비 지원 등을 골자로 한 '자원봉사활동 지원 조례' 개정을 추진하고, 통합자원봉사지원단이 운영될 수 있도록 구·군의회와도 협업할 계획이다.

정두은 기자  jde03@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두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