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광주 확진자 일주일째 '한 자릿수'...누적 확진자 484명
  • 김은영 기자
  • 승인 2020.09.16 11:16
  • 댓글 0
이용섭 광주시장 15일 브리핑 장면. <사진제공=광주시>

(광주=포커스데일리) 김은영 기자 = 광주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일주일째 한 자릿수에 머무는 등 뚜렷한 진정세를 보이고 있다.

16일 광주시에 따르면 지난 15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모두 2명이다. 누적 확진자 수는 484명이다.

광주 지역 코로나19 일일 확진자는 지난 8일 17명을 정점으로, 지난 9일부터는 한 자릿수를 유지하고 있다.

최근 일별 확진자 수는 9일 5명, 10일 8명, 11일 3명, 12일 3명, 13일 3명, 14일 1명이다.

새로운 집단감염원이 나타나지 않는다면 일일 신규 확진자 한 자릿수대가 유지될 것으로 보인다.

시 방역당국도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 국면에 접어들었다고 판단, 지난 14일 정오를 기해 '준 3단계 사회적 거리 두기'를 2단계로 완화했다.

박향 광주시 복지건강국장은 "시민·소상공인의 협조로 일일 확진자 수가 안정적으로 유지되고 있다"면서도 "현재까지 완전히 억제됐다고 보기 어렵다. 1~2주가량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키면 감염 위험이 크게 낮아질 수 있다"고 강조했다.

 

김은영 기자  eunnara0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시민#소상공인

김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