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강원
영월군, '국가유공자 대상 명패 달아드리기' 추진
  • 김동원 기자
  • 승인 2020.09.07 15:07
  • 댓글 0
/영월군청사

(영월=포커스데일리) 김동원 기자= 영월군이 지역 내 거주하는 국가유공자의 집 명패 달아들이기 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이번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을 추석명절 위문과 병행해 실시할 예정으로 관내 거주중인 국가유공자 중 월남전 참전자 및 무공‧보국수훈자 85명에 대해 국가유공자의 집 명패 달아 들이기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 해에도 국가유공자 명패달아들이기 운동을 벌여 독립유공자 8명, 국가유공자 중 6.25 참전자와 상이군경 240명을 대상으로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사업을 추진했다.

군은 2019년 국가보훈대상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보훈영예수당을 기존 10만원에서 15만원으로 인상, '영월군 참전유공자 지원조례' 중 배우자 수당 조항을 신설해 참전유공자 사망 시 수당을 배우자가 수령할 수 있도록 근거를 마련하는 등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고취시키고 군민의 예우 분위기를 조성한 것이 높이 평가 받아 지난 7월에는 2020년 호국보훈의 달 국가보훈처장 대외유공인사 표창 감사패를 받기도 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다양한 유공사업과 지원으로 국가유공자에 대한 예우를 강화하고 자긍심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지원을 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동원 기자  woods52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월군#국가유공자#명패

김동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