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태풍 바비, 전북 큰 피해 없이 지나가
  • 전홍선 기자
  • 승인 2020.08.27 10:53
  • 댓글 0
09시 현재 태풍 바비 이동경로

(전주=포커스데일리) 전홍선 기자 = 전북도가 우려와 달리 큰 피해 없이 초강력 태풍 바비의 영향권에서 완전히 벗어났다.

기상청은 제8호 태풍 "바비(BAVI)"가 27일 오전 9시 현재 평양 북서쪽 약 50km부근 육상에서 시속 46km로 북진하고 있어 전국 대부분 지역이 비 바람 소강상태에 들겠다고 밝혔다.

전북도에 따르면 도내 태풍 바비로 인한 큰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27일 전라북도는 구름이 많은 가운데,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동부내륙과 어청도, 선유도 등 일부 도서지역에는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고 예보됐다.

전주, 익산, 완주, 군산, 무주 등 5개 시군에는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태풍이 지나간 후에도 밤잠을 설치게 하는 열대야 현상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28일 내일은 기압골에 동반된 다량의 수증기와 북서쪽에서 유입되는 건조공기가 만나 천둥과번개를 동반한 많은 비가 예상된다고 예보됐다.

내일 28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30~80mm 이다.

전홍선 기자  adieuj@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태풍#바비#

전홍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