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광화문 집회 참석' 차명진 전 의원 코로나19 '확진'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0.08.19 12:04
  • 댓글 0
차명진 전 의원. <사진=포커스데일리DB>

(서울=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8·15 광화문 보수단체 집회에 참석했던 차명진 전 국회의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9일 경기도 가평군 보건당국은 차명진 전 의원이 18일 청평면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뒤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차 전 의원은 지난 15일 서울 광화문 집회에 참석했었는데, '코로나 검사'를 받으라는 정부의 권고에 따라 18일 청평면 보건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았다.

차 전 의원은 전날 자신의 SNS에 "청평면 보건소에서 코로나 검사받았다"며 "TV에 얼굴도 나왔고, 주변사람들 괜한 걱정도 하기에 할 수 없이 검사받았다"고 인증샷을 첨부하기도 했다.

앞서 그는 "아들이 방송에 나온 것을 보신 어머니한테서 전화가 왔다"며 "코로나19 환자가 들끓는 광화문 집회에 왜 갔느냐며 통곡하신다"고 전했다. 이어 "제가 화를 내며 '확진 받은 사랑제일교회 사람들은 거기 안 갔고 야외에선 코로나 안 옮기니까 걱정 마시라', ' 빨갱이 방송 거짓말하는 거 믿지 말라'고 했는데 계속 우신다"고 했다.

또한, 세월호 유가족을 향해 막말한 혐의로 기소된 차 전 의원은 지난 18일 자신의 재판에도 코로나19 자가격리를 이유로 불출석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화문#차명진#코로나19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