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대전 서구, 행안부 특별교부세 23억 원 확보도안동 행정복지센터 신축비 15억, 정림동 등 홍수 피해복구비 3억 등 적기에 특별교부세 지원
  • 오현주 기자
  • 승인 2020.08.07 09:43
  • 댓글 0
도안동 행정복지센터 조감도

(대전 =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대전 서구는 행정안전부로부터 도안동 행정복지센터 신축 등 지역 현안을 해결하는 특별교부세 23억 원을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특별교부세는 도안동 행정복지센터 신축 15억, 어린이·노인보호구역 스마트 안전 시스템구축 5억, 정림동 등 홍수 피해복구비 3억 등이다.

금번에 확보된 교부세로 도안동 행정복지센터 신축에 탄력을 받아 도안지역 주민들의 행정편의가 증진될 것이며, 어린이·노인보호구역 스마트 안전 시스템구축으로 이면도로 및 건널목에서 보행자 안전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지난달 30일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본 지역주민 이모씨는 ‘정림동 등의 피해복구를 위해 3억 원이 긴급히 교부되는 등 서구(갑)지역 국회의장 배출의 효과’라며 반겼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