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이상헌 의원, 중국 게임 판호 전망과 방안 모색 토론회
  • 정두은 기자
  • 승인 2020.07.30 15:09
  • 댓글 0
이상헌 의원

(울산=포커스데일리) 더불어민주당 이상헌 의원(울산 북구)은 29일 국회의원회관 제10간담회의실에서 콘텐츠미래융합포럼 및 송영길 의원실과 '중국 개암 판호 전망과 방안 모색 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에는 전주대학교 한동숭 학장이 좌장을, 한국콘텐츠진흥원 북경센터 김상현 센터장이 기조 발표를 맡았으며, 문화체육관광부 김현환 콘텐츠국장, 중국 화동사범대학 우수근 특별초빙교수, 한국모바일게임협회 황성익 회장, 한국게임산업협회 최승우 국장이 토론자로 참석했다.

30일 이 의원에 따르면 중국 정부의 판호 미발급 문제는 하루 이틀의 문제는 아니라는 것이다.

지난 2017년 사드 사태 이후 한국 게임사는 단 한 건의 판호도 발급받지 못했고, 2019년 미국, 일본 게임사의 외자판호 발급이 이루어진 지금도 한국 게임사의 판호 발급 실적은 없다고 했다.

이 의원은 “중국 게임은 우리나라에 쏟아져 들어오고 있는데 반해 우리 게임은 중국의 문을 뚫지 못하고 있어 매우 불공평하다”며 “코로나19 사태로 언택트 시대에 접어들었고, 게임산업은 여기에 가장 잘 맞는 콘텐츠 산업으로 그 어느 때보다 판호가 풀려야하는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으로 활동중인만큼, 정부의 지속적인 관심을 이끌어 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두은 기자  jde03@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두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