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경북도 "역사·문화 뮤지컬로 무더위 잊으세요"7월24~8월9일까지 영주문화예술회관에서 무료공연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0.07.23 16:34
  • 댓글 0
뮤지컬 공연 포스터. <사진제공=안동시>

(안동=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북도는 본격적인 여름휴가철을 맞아 경북이 간직한 우수한 문화자원을 활용한 뮤지컬을 제작해 코로나19로 지친 도민들에게 문화로 힐링을 선물한다.

무료공연으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영주 순흥의 역사적 사건인 계유정난과 정축지변을 배경으로 단종복위 운동과 역사속의 사랑이야기를 담은 뮤지컬 '죽계별곡'이 24~25일까지 양일간 3회에 걸쳐 영주문화예술회관에서 공연된다.

또 29일~8월2일까지는 오후 7시50분, 오후 9시 매일 40분간 2회로 총 10회에 걸쳐 전통시장 상인들의 애환과 갈등해결을 통해 함께 살아가는 주변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뮤지컬 '新웅부전·고등어 찜닭에 빠진날'이 안동물문화관광장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퇴계연가 뮤지컬 공연 모습. 

또한, 고려건국 기반을 다진 삼태사(김선평, 권행, 장정필)의 대서사시를 그린 뮤지컬 '왕의 나라'는 오는 8월6~9일까지 오후 8시에 안동민속촌 성곽특설무대에서 펼쳐지며, 8월12~16일까지 오후 6시30분, 오후 8시 퇴계 이황 선생의 삶과 권씨부인과의 사랑이야기를 그린 뮤지컬 '퇴계연가'가 안동댐 개목나루 특설무대에서 공연될 계획이다.

도는 다양한 뮤지컬 공연으로 휴가철 경북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가족의 소중함을 일깨워주고, 한여름무더위를 날려주는 특별한 시간을 전달할 예정이다.

모든 공연은 현장에서 입장권이 배부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거리두기 좌석을 운영할 방침이다.

김상철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이번 뮤지컬 공연은 우리경북이 가지고 있는 심오한 유교사상과 지역의 우수한 문화자원을 활용하여 제작된 만큼 도민들이 많이 관람해 코로나19의 어려움 속에 휴식과 힐링이 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북도#뮤지컬#여름휴가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