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천안시, '문화도시' 사업 추진 본격화천안의 문화산업 생태계 조성 탄력 기대
  • 오현주 기자
  • 승인 2020.06.30 09:56
  • 댓글 0
지난해 열린 문화도시 예비사업 사업설명회 모습<사진제공=천안시>

(천안 =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천안 문화도시 사업이 충청남도 지방재정투자심사를 통과해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천안시와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지난 26일 천안 문화도시 사업이 충청남도 정기 제2차 지방재정투자심사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지방재정법은 시·군·구의 사업비가 60억 원 이상 200억 원 미만의 신규 대규모 투자 사업의 경우 지방재정투자심사를 받도록 규정하고 있다.

천안 문화도시 사업은 5년간 총 197억5000만 원(국비 95/도비 28.5/시비 74)이 투입되는 대규모 정책사업으로 지방재정투자심사 대상이다.

천안시는 지난해 12월 문화체육관광부의 '제1차 문화도시 지정'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문화산업형 문화도시로 지정됐다.

천안 문화도시 사업은 '시민의 문화자주권이 실현되는 문화독립도시 천안'을 목표로 문화적 도시재생, 세계적 상표 구축, 사회적 경제 기업 육성 등 3개 분야 11개 사업을 추진한다.

오는 7월부터 천안 문화도시 사업설명회를 시작으로 일반 시민과 단체·기업 대상 다양한 공모사업들을 시행한다.

주요 사업으로 시민 자율형·농촌연계형·생활밀착형 시민제안 공모사업인 '문화적 도시재생 프로젝트', 문화공간 리모델링 및 지원사업인 '공간스위치', 생활문화 및 순수예술 활동가 창업 활동 지원 등을 차례로 진행할 예정이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