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경제/산업
조달청, 2분기 해외조달시장 진출 유망기업 52개사 지정K-브랜드 활용, 조달기업 해외조달시장 진출 적극 지원
  • 권향숙 기자
  • 승인 2020.06.29 08:46
  • 댓글 0

(세종 =포커스데일리) 권향숙 기자 = 조달청은 2020년 2분기 해외조달시장 진출 유망기업으로 52개사를 신규 지정했다.

지패스기업은 지난 2013년 95개로 출발해 연 4회, 분기마다 지정하고 있으며, 이번 지정으로 총 745개 사가 됐다.

이번에 지정한 52개사는 수출 경험 및 우수 기술력을 갖춘 업체들로 지능형 교통체계 기술이 적용된 교통관리 시스템, 보안이 대폭 개선된 화상회의 시스템, 자동 심장충격기·보건용 마스크 등의 보건·의료 우수 제품 생산 기업들이 포함돼 있다.

신규 지정 기업들이 희망하는 주요 거점 국가는 중국(12개 사), 미국(11개 사), 신 남방 국가(22개 사)를 중심으로 러시아, 호주 등 다양한 지역으로 나타났다.

지패스기업으로 지정되면 해외전시회·수출 상담회 참가, 업체등록·입찰제안서 작성, 수출 전략기업 육성사업 사업 등 기업의 수출 역량에 맞는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코로나19 감염확산으로 하반기 국외 전시회·상담회 참가가 어려울 때 온라인 방식으로 바이어를 초청하는 등 우리 기업의 수출 활동 지원을 이어갈 예정이다.

또한, 7월 1일부터는 해외조달시장 진출 유망기업 지정·관리 규정을 개정해 시행한다.

이번 규정 개정은 해외조달시장 진출에 적합한 업체를 선별하고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규지정 기업에 대한 일정 등급 부여(최초 1년) 폐지, G-PASS 지정 심사 위원 관리 강화, 업체의 서류제출 부담 완화 등의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권향숙 기자  mk1289@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향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