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전남해양수산과학원-남해수산연구소 수산 발전 '상생 협력'연구성과 공유·어업현장 적용 방안 공동 논의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0.06.27 13:37
  • 댓글 0
<사진=전남도>

(완도=포커스데일리) 김성수 기자 = 전남 해양수산과학원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수산업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고 연구·기술보급기관의 상생 협력을 위해 국립수산과학원 남해수산연구소와 지역협의회를 최근 개최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박준택 해양수산과학원장과 라인철 남해수산연구소장 등 수산분야 연구기술보급기관 담당자 19명이 참석해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한 두 기관의 연구사업 16건에 대한 성과를 공유하고 어업현장 적용방안을 협의했다.

주요 내용은 △적조예찰 피해조사와 이상해황 대응 협조체계 강화 △김 갯병발생 예보시스템 구축과 종자 DNA 분석연구 △전복가두리 대량폐사 원인 규명 및 고수온 대비 양성관리연구 △개체굴 유전자 분석 △두족류 양식기술 개발연구 △낙지 방류효과 연구 등이다.

전남해양수산과학원은 이번 협의회를 통해 연구기관 간 협력의 필요성을 재확인했으며, 어업인 소득증대에 도움이 될 수산분야 연구와 기술보급 성과를 점검하기 위해 올 하반기에도 협의회를 개최키로 했다.

박준택 해양수산과학원장은 "앞으로도 두 기관이 유기적이고 긴밀히 협력해 전남의 수산업 발전과 함께 살기 좋은 어촌을 건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성수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남 해양수산과학원#남해수산연구소#지역협의회

김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