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화순군, 공무원 400여명 '농촌 일손 돕기' 참여지난 15일까지 한달 동안 23개 농가 지원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0.06.19 08:53
  • 댓글 0
영농철 농촌일손돕기에 나선 화순군 공무원들이 복숭아 농장에서 열매솎기 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화순군>

(화순=포커스데일리) 김성수 기자 = 전남 화순군은 영농철을 맞은 농촌 일손 돕기에 최근까지 한 달 동안 공무원 400여 명이 참여했다고 밝혔다.

화순군 공무원들은 실·과·소·읍·면별로 담당 지역을 정해 23개 농가, 면적으로는 총 4㏊에 이르는 과수 농장, 마늘밭 등지에서 주로 복숭아 과실 솎기 작업을 중심으로 고추 지지대 세우기, 매실 수확을 도왔다.

화순읍 행정복지센터 직원 30여 명은 지난 16일 매실 재배 농가를 찾아 일손을 도왔다. 이에 앞서 산림산업과는 백아면에서 복숭아 열매 솎기 작업을, 재무과는 춘양면에서 작두콩 지주대 세우기 작업을 도왔다. 또 사회복지과는 도암면에서 마늘을 뽑고 건설과는 한천면에서 2000㎡의 고추밭에서 잡초를 뽑는 일손을 도왔다.

일손 돕기 지원을 받은 한 농업인은 "요즘 농촌은 인력의 고령화, 여성화로 일손이 부족한 것은 어제오늘 일은 아니지만, 올해는 코로나19까지 발생해서 더 어려운 것 같다"며 "일손이 없어 노심초사했는데 공무원들이 나서서 손을 보태주니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농촌 인력 감소와 고령화 등으로 영농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태기 위해 일손 돕기 집중 기간을 운영했다"며 "가을철 수확기에도 일손 돕기를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김성수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순군#공무원#400여명

김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