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김영록 지사, 곡성 '우박 피해현장' 찾아"농업재해대책법에 따라 복구비 지원토록 할 것"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0.06.09 17:22
  • 댓글 0
<사진=전남도>

(곡성=포커스데일리) 김성수 기자 = 김영록 전남지사는 9일 곡성 등 전남 동부 내륙지역의 우박 피해현장을 방문, 철저한 피해조사와 신속한 피해복구를 당부했다.

이와 함께 낙과 피해를 입은 곡성읍 묘천리 매실 재배농가를 방문해 피해실태를 점검하고, 시름에 빠진 피해농가를 위로했다.

지난 6일 오후 5시부터 7시 사이 곡성, 보성, 순천 지역에서는 2~10분간 곳에 따라 지름 0.5~1㎝ 크기의 우박이 쏟아져 피해를 입은 바 있다.

곡성읍 피해지역을 둘러본 김 지사는 "오는 19일까지 피해조사를 완료해 농업재해대책법에 따라 복구비가 지원되도록 하겠다"며 "피해농가의 시름을 덜 수 있도록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 확대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도는 지난 4월 농작물 저온피해 복구비 180억원과 벌마늘 피해 복구비 16억원을 확정, 이달 중 농가에 지급할 계획이다.

김성수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록 전남도지사#우박 피해현장#방문

김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