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전남도 '코로나19' 20번째 확진…해외입국자 연속 감염올 3월부터 해외입국 확진자 12명…전체발생자중 60% 넘어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0.06.01 05:49
  • 댓글 0
전남도청

(무안=포커스데일리) 김성수 기자=전남도는 31일 멕시코에서 입국한 30대 한국인 남성이 '코로나19' 전남 20번째로 확진 판정 받았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전남 '코로나19' 확진자 20명중 12명이 해외 입국자이다.

이번 확진자는 회사원으로 지난해 9월부터 멕시코에서 어학연수 중 회사의 복귀 명령으로 30일 새벽 미국 LA공항을 경유해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 광명역에서 KTX 해외입국자 전용칸을 이용해 전라남도 임시검사시설에 입소했다.

입소 당일 전남보건환경연구원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한 결과, 지난 30일 밤 12시 최종 '양성' 판정받았으며, 현재 순천의료원 음압병실에 입원중이다.

인천공항 입국 당시부터 입원 중인 현재까지 증상은 없는 상태다.

현재까지 파악된 접촉자는 광명역에서 임시검사시설까지 동승한 해외입국자 2명으로, 모두 '음성'인 것으로 확인됐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임시검사시설 지속적으로 운영해 해외 유입을 사전 차단 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며 "도민께서도 마스크 착용 생활화, 아프면 외출 자제 등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김성수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남도#코로나19#20번째

김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