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담양군 "대법, 메타세쿼이아랜드 입장료 정당 판결"1, 2심 이어 상고심 기각으로 담양군 입장 받아들여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0.05.31 06:52
  • 댓글 0
담양 메타세쿼이아랜드. <사진=담양군>

(담양=포커스데일리) 김성수 기자 = 전남 담양군 지역 대표 명소 메타세쿼이아랜드에 대한 입장료 징수가 정당하다는 판결이 1, 2심에 이어 대법원 판결에서도 나왔다.

담양군은 담양 메타세쿼이아랜드 부당이득금 반환 청구소송 상고심 판결에서 원고의 주장을 모두 기각, 군이 승소했다고 지난 29일 밝혔다.

담양군에 따르면, 대법원 제3부는 상고인들의 상고이유에 관한 주장은 "상고심 불속행 사유를 포함하지 아니하거나 이유가 없다고 인정"하여, 대법관 일치된 의견으로 상고를 모두 기각했다.

이는 메타세쿼이아랜드의 입장료는 메타랜드의 효율적 관리를 위한 최소한의 경비라는 담양군의 입장이 받아들여진 것으로, 메타랜드 입장료에 대한 논란이 종식된 것으로 볼 수 있다.

이번 소송은 지난 2018년 5월 메타랜드를 다녀간 관광객 2명이 '도로로 사용되던 가로수길을 막고 관광객들에게 입장료를 징수하는 것은 부당하다'며 부당이득금 반환을 주장하며 시작되었고, 1심 재판부의 담양군 승소 판결 이후, 2심 재판부에 이어 대법원 또한 담양군의 손을 들어줬다.

군 관계자는 이번 대법원 판결에 대해 "오랜 기간에 걸친 논란이 이번 소송으로 마무리됐다"며, "앞으로 관광객에게 편안한 휴식공간이 되도록 메타랜드를 더욱 품격 높은 생태체험 명소로 가꿔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성수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군#대법원#메타세쿼이아랜드

김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