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민주당 "'K-방역'으로 코로나19 수도권 재확산 막아내야"
  • 최갑수 기자
  • 승인 2020.05.29 14:55
  • 댓글 0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선별진료소 /자료사진=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최갑수 기자 = 코로나19 수도권 재확산 조짐에 정부가 사실상 사회적 거리두기에 준하는 강도 높은 조치에 들어갔다. 

부천 쿠팡물류센터를 중심으로 최근 직장이나 학원, 노래방 등 감염경로가 다양화됨에 따라, 국민 안전과 등교 수업을 시작하고 있는 학생들을 보호하기 위한 불가피한 결정으로 보인다.

지난 28일 정부 발표에 따라 내달 14일까지 서울과 경기, 인천 등 수도권 공공다중시설 운영이 한시적으로 중단된다. 

학생들이 주로 이용하는 학원과 PC방에 대한 이용 자제를 권고하고 모든 부문에 방역도 대폭 강화될 예정이다.

더불어민주당은 "어제(28일) 청와대 회동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요청에 여야 원내대표는 코로나19 국난 극복을 위한 초당적 협력을 다짐했다."면서 국민의 일상을 지켜내기 위한 대책 마련에 국회가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허윤정 민주당 대변인은 29일 브리핑을 통해 "앞으로 2주간이 수도권 대유행을 막을 중요한 타이밍이라면서 세계 방역의 표준인 'K-방역'으로 생명과 안전의 골든타임을 지켜내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허 대변인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국민과 방역당국, 지자체가 지혜를 모아야 한다.면서 모두가 방역의 주체로서 안전수칙을 다시 한 번 점검하고 생활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에 따른 불편함을 묵묵히 감내해 주고 계신 국민들께 송구하고 감사드린다."고 했다.

아울러 "민주당은 'K-방역'을 기반으로 수도권 재확산 방지를 위한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고, 국민의 삶이 제자리를 찾도록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을 전했다.

최갑수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