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시, '울산도서관 책값 돌려주기' 추진울산시-울산서점조합 '업무협약' 체결... 울산페이 구매도서 환불
  • 노병일 기자
  • 승인 2020.05.28 11:20
  • 댓글 0
울산도서관 내부 전경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시와 울산서점조합은 28일 시청 본관 7층 상황실에서 독서문화 진흥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울산도서관 책값 돌려주기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지역 서점에서 울산페이로 구매한 도서를 4주일 내에 읽고 울산도서관에 제출 시 구매금액 전액을 울산페이로 환불해준다.

사업 기간은 내달부터 사업비(1500만 원) 소진 시까지다.

사업 대상은 울산도서관 등록회원 중 만 14세 이상 회원이다.

대상 서점은 울산시에 서적 도·소매업으로 사업자등록을 하고, 울산시에 주소와 방문매장을 두고 상시적으로 운영하는 서점이다.

울산페이 가맹점으로도 등록해야 한다.

환불 권수는 1인당 월 2권, 권당 2만 원 이내 도서이다.

환불 희망자는 울산페이에 가입 및 충전을 하고 사업 참여 서점에서 해당 도서를 구입한 뒤 4주일 이내에 울산페이 사용 내역과 구매 영수증을 첨부해 울산도서관에서 확인 절차를 거쳐 제출하면 다음 달 초 일괄 책값을 환불받는다.

제출된 도서는 울산도서관 및 관내 작은도서관 등에 배부된다.

시 관계자는 "이 사업은 생활 속 독서문화 정착의 계기를 마련하고 지역서점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것"이라며 "시범운영을 통해 사업성을 분석해 내년부터는 19개 공공도서관으로 확장·운영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노병일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병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