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지역 당선인들 "지역경제 위기 극복에 매진""각종 지원책 신속히 마련해 경제 살리기 역할 다할 것"
  • 이원호 기자
  • 승인 2020.05.25 16:21
  • 댓글 0
제21대 지역 국회의원 당선인과 상의 회장단과의 간담회를 갖고 지역경제 살리기에 매진하겠다고 다짐했다.

(울산=포커스데일리) 제21대 지역 국회의원 당선인과 상의 회장단과의 간담회를 갖고 지역경제 살리기에 매진하겠다고 다짐했다.

울산상공회의소는 25일 제21대 지역 국회의원 당선인과 상의 회장단과의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상의 회장단과 지역 국회의원 당선인이 참석했으며, 현 지역경제 어려움에 공감하고 정치권과 경제계가 서로 협력하는데 의지를 함께 했다.

전영도 울산상의 회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지역경제가 침체되고 불투명한 상황"이라며 지역경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과감한 규제 철폐 등 기업의 투자유인 정책을 펼쳐 줄 것과 경제, 일자리 등 분야별 맞춤형 대책을 수립하는 데 정치권의 적극적 협력을 당부했다.

김기현 당선인를 포함한 지역 국회의원 당선인(이채익, 박성민, 권명호, 서범수)들은 현재 코로나19로 지역경제가 위기 상황이라는 점에 인식을 같이하고 코로나 이후의 지역경제 회복과 안정에 정치권에서도 총력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불필요한 규제 완화와 함께 각종 지원책을 신속히 마련해 경제 살리기에 그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울산상의 회장단은 이날 간담회에서 국회의원 당선자들에게 △화평법·화관법 규제완화 △유연근무제 보완 입법 △법인세 최고세율 인하 △비대면 서비스산업 육성을 위한 입법 등을 건의했다.

또한 △임시투자세액공제 부활 △수소산업 기반 구축을 위한 정책지원 △울산 산재전문 공공병원 조속 건립 △경제자유구역 지정 및 혁신성장 산업 선도기관 및 기업유치 등 지역 주요현안에 대해서도 협조를 요청했다.

이 밖에도 이날 간담회에서는 현대자동차, SK에너지, 고려아연 등 산업계의 전반적인 경영상황 등을 청취하고 개별소비세 연장과 법인세 인하, 합리적 노사관계 구축, 일자리 창출을 위한 기업투자 촉진책 마련 등을 논의했다.

이원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