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지법, 층간소음 항의에 부탄가스 방출... 집유 2년
  • 정두은 기자
  • 승인 2020.05.21 17:13
  • 댓글 0
울산지법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지법 형사11부(박주영 부장판사)는 층간소음 갈등으로 부탄가스를 방출하는 등 난동을 부린 혐의(특수협박 등)로 기소된 A(38)씨에게 징역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21일 밝혔다.

재판부는 또 120시간의 사회봉사도 명령했다.

울산의 한 아파트에 사는 A씨는 지난해 7월 아래층에 사는 B(69)씨가 층간소음으로 항의했다는 이유로 부탄가스를 누출시켜 위협하는 등 난동을 피운 혐의로 기소됐다.

정두은 기자  jde03@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두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