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사회
'n번방' 첫 개설자 '갓갓' 검거…24세 남성미성년자 포함 다수 여성 성착취 영상물 제작·배포 혐의
  • 이현석 기자
  • 승인 2020.05.11 10:23
  • 댓글 0
/일러스트=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이현석 기자 = 성 착취물을 공유하는 텔레그램 대화방을 처음 만든 것으로 알려진 인물인 '갓갓'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북지방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텔레그램 'n번방' 운영자(대화명 갓갓)인 A(24)씨에 대해 아동청소년성보호법 위반 혐의 등으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1일 밝혔다.

A씨는 미성년자를 포함한 다수 여성의 성 착취 영상물을 제작해 텔레그램 대화방에 배포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앞서 경찰은 A씨를 갓갓으로 특정해 지난 9일 소환 조사했다.

조사 결과 본인이 갓갓이라는 자백을 받고 A씨를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A씨는 성 착취물을 만들어 텔레그램에 유포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조주빈(24)이 운영한 '박사방' 등 성 착취물 공유 대화방의 시초격인 n번방을 처음 개설한 인물로 지목돼 왔다.

경찰은 성별과 나이 외에는 직업 등 A씨 관해 다른 사항은 전혀 밝히지 않았다.

경찰은 "현재 수사 중인 사안으로 자세한 내용은 구속영장이 발부되면 추가로 설명하겠다"고 밝혔다.

이현석 기자  nkc1@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