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5월 남도전통주 '순천 하늘담' 선정전남 대표 농산물 매실 소비촉진,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0.04.30 21:13
  • 댓글 0
5월 남도전통주 '순천 하늘담' <사진=전남도>

(무안=포커스데일리) 김성수 기자 = 전남도는 5월을 대표한 남도 전통술로 순천에서 생산된 600년 전통의 매실을 사용한 순천주조(대표 조병준)의 매실 전통주 '하늘담'을 선정했다.

'하늘담'은 순천의 매실농가와 농협 햅쌀의 소비촉진을 위해 2017년 순천시와 순천주조간 업무협약을 체결해 만들어진 순천시 공식주로, 매실 전통주 브랜드 '하늘담'은 '순천만의 하늘을 담는다'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술을 담은 병은 불투명·블랙코팅을 사용한 고급 디자인을 채택했다.

알코올 도수는 16%로 여러 연령층이 즐겨 찾고 있으며, 전남도가 주최한 '2019년 남도 전통술 품평회' 청주·약주 부문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술 맛과 품질에 대해 우수성을 인증 받은 바 있다.

강종철 농식품유통과장은 "매실 전통주 '하늘담'은 매실농가의 소득 증대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역에서 생산중인 전통주에 대한 유통기반을 구축하고 홍보를 통한 판로확대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순천주조 '하늘담'은 1병(500㎖) 기준 1만1000원이며, 구입문의는 전화(061-744-3161)로 하면 된다.

김성수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남도#5월#남도전통주

김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