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당정, 긴급재난지원금 '전국민 지급' 합의…"4인 가구 100만원 기본""고소득자 자발적 기부 추진…기부금 세액공제 부여 방안 검토"
  • 최갑수 기자
  • 승인 2020.04.22 15:25
  • 댓글 0
더불어민주당 조정식 정책위의장이 22일 국회에서 추경 긴급재난지원금 지급과 관련해 브리핑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찬대 원내대변인, 조정식, 윤관석 정책위수석부의장. /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최갑수 기자= 당정 간 이견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긴급재난지원금에 대해 당정 간 전국민 지급 방침에 원칙적인 합의를 본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은 22일 총선 공약대로 '전국민 지급' 방침을 유지하되 지급 대상을 '소득 하위 70%'에서 전국민으로 확대해 발생하는 재정 부담은 고소득자 등의 자발적 기부를 통해 줄이겠다는 계획이다.

민주당 조정식 정책위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긴급성과 보편성의 원칙하에 긴급재난지원금을 전국민 대상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추진하며, 사회 지도층과 고소득자 등의 자발적 기부를 통해 재정부담을 경감할 방안도 함께 마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조 정책위의장은 "자발적으로 지원금을 수령하지 않기로 의사를 표명한 국민에 대해 이 정신을 실현할 법적 방안을 마련하겠다"며 "이를 기부금에 포함시켜 기부금 세액 공제를 부여하는 방안도 검토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에 대해 당의 입장을 정부에 전달했고, 당정 간 공감대 마련하는 데 있어서 정세균 총리가 역할을 해줬다. 정 총리가 이에 대한 입장을 말하지 않을까 생각이 든다"고 덧붙였다.

그는 재난지원금의 규모에 대해선 "4인 가구당 100만원을 기본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 정책위의장은 "자발적 기부를 포함해 국난극복을 위한 범국민 참여 운동을 위한 환경 조성과 제도 마련에 앞장서겠다"며 "긴급재난지원금 추경의 신속한 국회 처리를 위해 야당의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최갑수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