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이원택, "김제·부안주민 모두의 국회의원 되겠다"
  • 박윤근 기자
  • 승인 2020.04.16 00:16
  • 댓글 0

(전주=포커스데일리) 4·15 총선 전북 ·부안 민주당 이원택 당선자가 15일 저녁 "'코로나19' 때문에 답답하고 힘든 시간이었음에도, 높은 주민의식으로 김제·부안의 미래를 위해 민주당과 이원택을 지지해 주신 주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이 당선자는 보도자료를 통해 "선의의 경쟁을 펼쳐준 후보들께도 감사와 위로를 전하며, 새로운 김제·부안을 위해 함께 손잡고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 당선자는 "김제·부안, 부안·김제 주민 모두의 국회의원이 되겠다"며 "지지하지 않았던 주민들도 섬기며 소통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새로운 미래와 삶의 변화를 염원하는 주민 여러분의 진심이 오늘의 결과를 만들어 주셨다"면서 "문재인 정부를 신뢰해주셨고, 김제·부안을 향한 이원택의 충심을 인정해 주셨다"고 재차 감사를 표했다.

그러면서 "보내주신 지지와 성원은 지역발전을 이루라는 주민 여러분의 준엄한 명령임을 잘 알고 있다"며 "그 뜻을 받들어 시민이 참여하는 정책·공약 추진위원회를 구성해 약속드린 공약들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언제나 초심을 잃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이 당선자는 "대통령부터 국무총리, 도지사, 시장·군수까지 더불어민주당 원팀으로 협력할 수 있는 기반를 완성했고, 이 기회를 제대로 살리겠다"며 "청와대와 정부부처, 전라북도와 협력을 강화하고, 김제시, 부안군과 긴밀하게 소통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또 "김제·부안의 몫을 찾고, 동반성장을 이뤄내겠다는 약속을 반드시 지킬 것"이라며 "신뢰의 정치와 일하는 국회를 만들어 가겠다"고 다짐했다.

끝으로 이 당선자는 "국회에서 김제·부안의 이익을 대변하고, 전라북도를 대표하는 국회의원이 되겠다"며 "주민들이 자랑스러워하는 주민들의 대표로 성장해 가겠다"고 말했다.

박윤근 기자  bule2737@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택#김제#부안#부안#김제

박윤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