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전남교육청, 마스크 4000매 익명 기부 받아"코로나19 감염 확산 예방에 큰 도움"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0.04.10 20:15
  • 댓글 0
전남교육청에 익명의 기부자가 택배로 보내온 '마스크 4000매'상자. <사진=전남도교육청>

(무안=포커스데일리) 김성수 기자 = 전남도교육청에 익명의 기부자가 마스크 4000매를 기부해 '코로나19' 극복에 안간힘을 쓰는 일선 학교 현장에 훈훈함을 주고 있다.

전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이름을 밝히지 않은 한 기부자가 10일 전남지역 아이들의 코로나19 예방활동에 써달라며 택배를 통해 마스크 4000매를 보내왔다.

도교육청에는 지난 7일 굿네이버스광주전남본부의 마스크 1만 매 전달에 이어 이번 4000매 기부 등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기부행렬이 줄을 잇고 있다.

도교육청은 이들 마스크를 비축해놓았다가 각 급 학교의 등교 개학이 이뤄지면, 학생들에게 나눠줄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단체 및 개인 기부가 이어지면서 큰 위안을 받는다."면서 "기부자 한사람 한사람 마음이 우리 아이들의 건강을 지켜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김성수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남교육청#마스크#4000매

김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