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김제시, 귀농인 영농정착 지원사업 추진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0.04.08 14:46
  • 댓글 0

(김제=포커스데일리) 박현수 기자 = 전북 김제시(시장 박준배)는 귀농귀촌인 유치를 위해 귀농귀촌 활성화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귀농인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농가주택수리, 소형농기계 및 시설하우스 등 농업 경영에 필요한 시설 지원사업을 추진하며 4월 17일까지 신청 접수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귀농인의 영농정착을 위해 농가당 500만원 한도 내에서 50%를 보조해주는 소형농기계 지원사업, 농가당 1,000만원 한도 내에서 50%를 보조해주는 농가주택 수리비, 시설 하우스, 저온저장고, 관정 등의 지원사업으로 2억원(시비 1억원, 자부담 1억원)을 투입하고 있다. 이중 소형농기계 지원사업은 매년 신청 수가 늘고 있다. 특히 건조기와 저온저장고(10㎡ 이하) 지원사업은 소규모 농사를 짓는 귀농인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사업신청 당시 만65세 이하 세대주로 귀농한지 5년 이내 농어촌 지역으로 이주한 귀농인이 해당되며, 우리시 외 도시지역 1년 이상 거주했어야 하며, 귀농 영농교육 100시간 이상을 들어야 신청자격이 주어진다.

김제시 농업기술센터 농촌지원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우리시 지역경제가 어렵지만 귀농귀촌을 통해 더 많은 인구 유입을 유도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귀농인 영농정착 지원사업을 차근차근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박현수 기자  water61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제#귀농귀촌#박준배#영농정착

박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