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고창군-한수원, 연안 해양생태 활성화 업무협약
  • 박윤근 기자
  • 승인 2020.04.01 10:58
  • 댓글 0
전북 고창군과 한국수력원자력(주) 한빛원자력본부가 지난달 31일 오후 연안 해양생태 활성화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주=포커스데일리) 전북 고창군과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본부가 지난달 31일 오후 연안 해양생태 활성화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한빛원전 5·6호기 환경영향평가 협의내용 이행의 일환으로 구성·운영중인 ‘한빛원전 온배수 환경영향 저감대책 지역협의체’ 규정에 따라 고창군에서 제안한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마련됐다.

올해 고창군 제안사업은 총 6개 사업으로 △바지락 1번지 프로젝트 △조업중 인양쓰레기 수매 △바지락 프랜차이즈 컨설팅 용역 △어촌계 재편을 통한 활성화 △두어마을 6차 산업 활성화 △바닷길 진출입로 정비사업 등이다.

사업비는 총 3억3500만원으로 발전소 인근지역 해양생태 활성화를 위해 투자된다. 앞서 고창군은 2016년부터 한빛원전과 온배수 환경영향 저감대책을 위해 협약을 맺고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고창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국내 전체 바지락 생산량의 절반을 차지하는 ‘바지락 1번지’의 자긍심을 드높이겠다”고 말했다.

박윤근 기자  bule2737@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창군#고창#한수원

박윤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